month

  123456
78910111213
14151617181920
21222324252627
282930    



 190421 

우리가 바라는 것이 다만 이 세상의 삶 뿐이면 모든 사람 가운데 우리가 더욱 불쌍한 자이리라

부활절마다 생각나는 말씀




walkslow@지메일